쉬는날엔 날이 좋아라~

뭐든 하고싶어지니깐 날이좋아라~


집에 생두가 똑! 떨어지기전에 꼭 가야하는 클럽에스프레소

늘 메리붕붕이를 타고 가는 클럽에스프레소.


이날은 무슨 광끼가 도졌는지.....

그냥 광화문에서 커피에 아이스크림이나 먹을껄


콧바람이 나서 삼청동길 데이트가려다가

우리 청와대 라이딩가자!


총총총 페달질하다가.


청와대 가로수길에 차 한대 없고, 초록초록 가로수에 더 후레쉬업!되어서~

클럽에스프레소가서 비엔나한잔이나 하고오자! 데헷데헷~

이때 내가 그말을 하지 말았어야 했....어......orz..


그노무 애니가 사람하나를 이렇게... 골로 보낼수 있다는거슬 생각도 하지 못했지

아 나도 언덕을 좋아하는지 테스트라도 해보고 싶었던걸까?


버스정류장까지 열심히 헫헫거리면서 올라가도 허벅지가 조금 조일듯 아픈정도 였지.

견딜수 있었어!! 난 아직 젊으니까!


아무리 케이덴스를 올려도 더 속도가 날까말까... 

정말.. 너무 힘들었다!...


히메히메 스키스키다이스키 히메~~히메~~~

나에게 힘을 주어~~~;-;


업힐을 하면서 웃음이 나와 즐겁기보단, 나혼자 구구단을 외우고 있더라.. 2X9=18  3X6=18 ....


하늘이 노오래 질듯, 허벅지가 너무너무 힘들때 쯔음 겨우 도착한 클럽에스프레소.

자전거에서 내리니깐 문턱하나 넘기도 너무 힘들더라.ㅠ_ㅠ


그래도 커피맛은 꿀맛이었지.

이날 너무 힘들어서 커피마시면서 노량진 형제수산에 전화를 걸어 8만원짜리 모둠회를 예약하고 노량진에가서

우리둘이서 회만 배가 찢어질듯 아프게 먹었는데..,


다음날 아침 일어나서 몸무게를 재어보니, 우리 둘 다 2키로씩 빠지는 유레카를 보았는데...


오늘 내 배는 왜 이모양 이꼴이지? ㅋㅋㅋ


팅이언니처럼 업힐 왕잘하고, 몸매도 늘씬해지고싶다!-.ㅠ








'F4 아웃도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북악라이딩 시작도 안해봤는데...  (2) 2014.05.02
Penny Board  (10) 2014.03.13
Brompton Snowflake Firefly  (4) 2014.03.10
브롬톤 시즌온 + 후미등 업그레이드  (14) 2014.03.03
[킨텍스] 2014 국제 캠핑페어  (9) 2014.02.28
부천 동네 자전거 데이트.  (27) 2014.01.17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igrang 2014.05.02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전거를 보니 어디 하이킹이라도 떠나고 싶어지는군요.
    주말에는 집에서 굴러다니는것보다 이렇게 밖으로 나가는것이 훨씬 좋다는건 다 아는데
    왜 그게 안되는지...

  2. 이파뤼 2014.05.09 2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하고 편안한 저녁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홍대에서 저녁먹고, 자전거를 들고 들어가기 좋은 카페를 찾느라 엄청나게 기웃거렸다!

게다가 사람이 많이 붐비지 않고, 조용히 시간을 보내고 나올수 있는 곳을 엄청나게 기웃기웃..


홍대 웬만한 카페들을 저녁시간대에는 엄청나게 사람들이 몰려서.. 

갈수 있는곳도 딱히 없다.


그런데 운좋게 좁은 홀에 반지하스러운 눈높이가 조금 낮은 아기자기한 카페를 발견해서

들어가게 되었다!


카페 팔로잉!







일단 샾앞에 티티카카자전거가 서있어서 주인장님께서 잔차를 매우 사랑하시는구나 싶은마음에

브롱이를 들고 들어가도 반겨주시겠지 싶었다 ㅋㅋ








우선 나는 창가쪽에 샤방하게 자리를 잡고!

연신 카메라를 들이댄다.





안락하게 자리잡은(?) 잎톤이랑 체리톤!

다른사람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_- 구석에 구겨넣......









가볍게 페리에와 브라우니&아이스크림을 시켜서

얌얌 쩝쩝 먹고 맛나게 먹고~









저녁시간 오붓하게 분위기 좋은곳에서 잘 보내고와서 완전 좋았다.

브라우니랑 아이스크림 싹싹 비워먹고.


분위기가 정말 아담하니 좋았다 

홀에 사람 없을때 자주자주 가야지!!ㅋ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울었쪄 2014.03.12 2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죠용하니 딱 제스타일이네요.
    저도 붐비는 곳은 아무리 맛집이라도 피해서 다니거든요 ㅎ

  2. +요롱이+ 2014.03.13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느낌이 참 좋네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3. 꽃돼지:) 2014.03.28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페는 시끌시끌 북적북적보다는 이렇게 한적하고 조용한게 좋은 것 같아요.
    카페 주인님들께서는.. 북적북적한거를 더 좋아하실지도 모르겠지만 ㅋㅋㅋㅋㅋㅋㅋㅋ
    자전거 접을 수 있어서 진짜 좋네요!
    자전거 있을 때 어디 들어가려면 혹시라도 누가 훔쳐가진 않겠지 걱정되는데 갖고 들어갈 수 있으니깐요! +_+





아직 자전거 타기엔 너무 춥다

밤중에 그니랑 홍대를 거닐었더니 손가락이 다 마비가 오는줄 알았다.


새로산 장갑도,... 뚫고 들어오는 꽃샘추위!!


날풀릴때까진 잠시 홀드! ㅠ_ㅠ)


어제 집에 가기전에 체리톤 안장에 걸어둔 눈결정반사판 이쁘게 찍어주기!






'F4 아웃도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북악라이딩 시작도 안해봤는데...  (2) 2014.05.02
Penny Board  (10) 2014.03.13
Brompton Snowflake Firefly  (4) 2014.03.10
브롬톤 시즌온 + 후미등 업그레이드  (14) 2014.03.03
[킨텍스] 2014 국제 캠핑페어  (9) 2014.02.28
부천 동네 자전거 데이트.  (27) 2014.01.17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록배 2014.03.11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일요일은 바람도 심하게 불어서 완전 한겨울인줄 알았네요.~ 다음주면 좀 진정되려나 모르겠습니다.^^;

  2. 봉잡스 2014.03.14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부디 행복한 화이트데이 보내세요~^^

  3. S매니저 2014.03.23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편안한 저녁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잠시 인사드리고 가요~







한달전 그니가 다리가 뿌러지기 전에... 

벌써 한달전이라니!!

함께

백패킹을 준비했었는데...,..

게다가 자전거 여행도.......

페니 크루져보딩도...........


네팔여행도.........

스웨덴 여행도.....


이렇게 모든 여행들 안녕....ㅠ.,ㅠ


아쉽게도 올해는 엑티브한 플랜들은 모두 안녕..

아쉽긴 하지만..,   

이 현실 또한 우리 둘 사이를 더 돈독하게 만들어주는 기회라 생각이든다.

그전엔 안돈독했었던가? (가물가물? ㅋㅋ)


회사도 안가고., 

맨날 둘이 알콩달콩 살을 찌우고 있다 ㅋㅋ


무튼., 이렇게 

모든 여가생활 빠이하고 

가끔 혼자 스트라이다를 타고 동네 총총 돌아다니고,

그러다가 스트라이다에 불만이 조금 생기고..,


그걸 그니랑 의논해보고.., 그래도 스트라이다 미니는 다시는 못구해~ 계속 타야지~

다음에 부천 omk가서 정비를 보기로하고 그렇게 총총~ 하루가 지났는데


그니가 용산에 볼일이 있다고 해서 같이 볼일 보고 집에 가려는 참에 브롬톤 구경이나 가자며~

bb5으로 출동했다~


비비오비비오~ 가면 사고싶은데 

눈으로 구경만하고 오는거야 하고 메리붕붕이타고 부릉부릉 달려서

bb5에 도착...










어느순간,


티타늄이냐 아니냐를 논하고,

색깔을 고르고,...

S바냐 M바냐 P바냐를 고르고..,


디피되어있는 CL컬러와 맞을 법한 브룩스 안장과 그립색을 선택하고...,


쟈     "탑튜브는 뭐 안해도되겠지...?"

그니  "뭐... 그걸 꼭해야하나? 용도가 뭐지?"

쟈     "글쎄?"

.

.

.

그니   "지뽕이가 들고다니가 힘들테니깐 짐받이도 업글해야겠다"

쟈     " 응 그러는게 좋을거 같아 요녀석 너무 무거워 ㅋㅋㅋ"


짐받이를 업글하고.


엄훠!!! '-' 


디피되어있던 CL브롬이로 열심히 색깔 맞춰보고 접었다 펴봤다 다 해보고 싯포스트 바꿔보고 그러는 있는동안


옆에서는 디피되어있던 브롬톤이 아닌 박스에 금방 뛰쳐나온 S6L CL이 튜닝이 되고있엇고.....




샤방하게 트렁크에 싣었다..







컹컹!!!!!!!!!!!! 

지뽕이에게 브롬톤이 생겻어요;-;


그니가 다리가 아파서 같이 못노는 동안 체리톤을 타고 열심히 놀으라고..감동.;-; (이건 지아 생각ㅋ)


쟈      "지뽕이 브롬톤 왜 사주는거야?"

그니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쟈      "푸학.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달링님 다리 다 나으면;-; 

지뽕이가 그니톤도 서프라이즈 해줄께!!!!!

얼렁 쾌차하자~


긍데 박스는 s6r이 아니고 s6l이넹 +_+ 머징?!













아잉 이뻐이뻐!!


장마가 끝나고 얼렁 타러 나가고싶다~~~

지뽕이의 체리톤의 차대번호는 : 392081


체리톤 내가 아껴줄께! ^-^

달링도 내가 아껴줄께~o(>_<)o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지아의 정서생활.
헬로지뽕

공지사항

Yesterday7
Today1
Total379,379

달력

 « |  » 2020.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